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사회이슈

DVRC, 국민이주㈜ 미국투자이민 세미나서 PTC-2 프로젝트 소개

반영민 이사 “PTC-2 채권, S&P기준 A등급에 수요 공급 8배 넘어”

  • 김동호 기자
  • 2018-02-02 18:44:18
  • 사회이슈
DVRC, 국민이주㈜ 미국투자이민 세미나서 PTC-2 프로젝트 소개
델라웨어밸리 리저널센터(이하 DVRC)가 지난달 27일 서울 강남구 국민이주㈜ 본사에서 열린 미국투자이민 세미나에서 PTC-2 프로젝트의 채권을 설명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2일 밝혔다.

이날 세미나에서 DVRC 반영민 이사는 ‘펜실베이니아 유료고속도로 2차 프로젝트’(이하 PTC-2)와 관련, “투자자들이 알고 있는 유수 대기업 및 금융권 기관들과 견줘 봤을 때도 매우 탄탄한 (채권)등급”이라고 설명했다.

반 이사에 따르면, ○ PTC-2는 총 177km에 달하는 고속도로의 17개 구간을 현재 왕복 4차선에서 6차선으로 확장하는 프로젝트로, 투자자는 5년 만기 후 현금이나 펜실베이니아 유료고속도로 위원회(이하 PTC)의 채권으로 상환 받게 된다. 미국 지방채인 PTC 채권은 S&P기준 A등급으로 평가된다.

반 이사는 “같은 (A)등급 안에서도 기업채권 대비 지방채권의 부도율이 현저히 낮으며, 채권에 대한 연체율 또한 0%에 가깝다”며 “(PTC채권은) 이렇게 책정된 등급이 있다는 것 자체가 안전함을 간접적으로 증명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그는 “PTC의 신용등급이 우수하기 때문에 미국의 여러 펀드기업들도 PTC 채권을 많이 보유하고 있다”며, “2017년 하반기에 발행한 (PTC) 채권은, 공급의 8배가 넘는 40억 달러의 수요를 보였다”고 밝혔다.

이 밖에도 통행료에 대한 선순위가 주어진다는 것도 PTC-2 프로젝트의 장점이다. PTC는 고속도로 통행료를 독립적으로 책정할 수 있는 기관으로 미국에서 두 번째로 높은 통행료 수익을 올리고 있다.

반 이사는 “PTC는 이미 걷어 놓은 통행료에 대한 담보를 제공하는 것이고, 펜실베이니아 유료고속도로는 (미국에서) 제일 큰 유료 도로 중 하나”라며 “가령 호텔의 경우, 완공 후 건물 객실 점유율이 적정 수준을 유지해야 이익이 나는 구조이지만 고속도로의 통행료는 그렇지 않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국민이주는 오는 2월 10일 투자이민 전문가, 미국변호사, 국제금융투자분석전문가, DVRC 임원 등과 함께 미국투자이민 세미나를 열고 이민법 전망과 프로젝트 선정방법 등을 소개할 예정이다. 또한 2월 12일에는 DVRC 간담회를 통해 DVRC 임원과 프로젝트에 대해 좀 더 알 수 있는 시간을 가질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국민이주 전화 또는 홈페이지를 통해 문의하면 된다.


/김동호 기자 dongho@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