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트와이스 모모·미나·채영, '복면가왕' 판정단 출격…'빛나는 외모+추리' 맹활약

  • 이하나 기자
  • 2018-04-13 16:14:28
  • TV·방송
트와이스 모모·미나·채영, '복면가왕' 판정단 출격…'빛나는 외모+추리' 맹활약
/사진=MBC

15일 방송되는 ‘복면가왕’에서는 4연승을 거두며 장기가왕 반열에 오른 ‘동방불패’와 맞설 복면 가수 8인의 듀엣 무대가 공개된다.

이날 연예인 판정단석에는 실시간 음원차트 1위에 빛나는 트와이스의 미나, 모모, 채영과 ‘마스크맨’으로 출연해 색다른 매력을 선보였던 서지석 그리고 비투비 은광이 합류했다.

그중에서도 트와이스 3인방의 활약이 눈에 띄었다. 세 사람의 젊은 ‘촉’에 현역 아이돌의 날카로운 시선이 더해져 예리한 추리를 선보인 것.

이들은 “음색이 SM 소속 가수 같다.”, “우리와 활동을 같이한 아이돌 그룹 멤버 같다.” 등의 구체적이면서도 자신감 넘치는 발언을 이어갔다. 여기에 ‘미모챙’ 버전의 댄스와 발레 개인기로 다양한 매력까지 발산하며 스튜디오에 활력을 불어넣기도 했다.

한편 서지석은 퀴즈 프로그램에 나온 듯한 승부욕과 집중력을 드러냈다. 특히 대세를 거스르는 독자적인 추리 노선으로 이목을 집중시켰는데, 과연 그의 색다른 추리가 얼마나 적중할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이 밖에 비투비 은광 역시 7년 차 현역 아이돌의 경험을 살려 공격적인 추리를 이어갔다.

골라보는 재미가 있는 판정단 13인의 13색 추리 대전은 일요일(15일) 오후 4시 50분 ‘복면가왕’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경스타 이하나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