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산업  >  바이오&ICT

네이버, 새내기 창업자 수수료 1년 면제

파트너스퀘어 광주점 개관
5만명 혜택...연 100억 규모 지원
판매대금 선지급제도도 연내 시행

  • 지민구 기자
  • 2018-09-13 17:24:33
  • 바이오&ICT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소상공인, 파트너스퀘어, 최인혁, 모바일, 한성숙, 광주, 부산, 서울

네이버, 새내기 창업자 수수료 1년 면제
한성숙 네이버 대표가 13일 ‘네이버 파트너스퀘어 광주’ 개관 기념 기자간담회를 통해 자사 전자상거래(e커머스) 플랫폼 ‘스마트스토어’ 신규 창업자에 1년 간 수수료를 면제하는 내용의 지원 방안을 발표하고 있다. /사진제공=네이버

네이버가 자사의 소상공인 전자상거래(e커머스) 플랫폼 ‘스마트스토어’에서 신규 창업자에 1년 간 수수료를 면제하는 프로그램을 도입한다. 사업자가 판매대금을 선지급 받을 수 있는 계좌 제도도 연내 시행한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는 13일 ‘네이버 파트너스퀘어 광주’ 개관 기념 기자간담회를 통해 “소상공인 사업자가 스마트스토어에서 본인의 철학에 성장할 수 있도록 필요한 기술과 데이터를 지원하면서 함께 성장할 것”이라며 이 같은 지원 계획을 밝혔다. 네이버의 소상공인 지원·교육 오프라인 공간인 파트너스퀘어는 서울 역삼, 부산 해운대에 이어 광주 금남로에 세 번째로 마련됐다. 특히 광주 파트너스퀘어는 사무실을 임대한 다른 곳과 달리 건물 전체(7층·5,200㎡)를 네이버가 매입해 소상공인을 위한 종합 교육·문화 공간으로 탈바꿈시켰다.

우선 네이버는 내년부터 스마트스토어 내 개점 1년 미만인 초창기 사업자를 대상으로 월 500만원 미만 거래액은 1년 동안 결제 수수료를 받지 않는다. 스마트스토어 사용자가 특정 사업자의 상품을 구매할 때 네이버는 최대 3.4%(신용카드 결제 기준)의 수수료를 받는데 이를 면제해주겠다는 것이다. 대상 사업자는 5만명으로 네이버는 연간 100억원 규모의 지원금이 들어갈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아울러 네이버는 사업 확장 가능성이 높은 월 거래액 800만원 이상의 사업자는 판매대금의 80%를 선지급 받을 수 있는 ‘퀵에스크로 프로그램’을 미래에셋캐피탈과 함께 도입할 예정이다. 이 프로그램을 이용하는 사업자는 정산 주기를 최대 10일 이상 단축함으로써 ‘단기 자금난’에서 벗어날 수 있다.

최인혁 네이버 최고운영책임자(COO)는 “수수료 면제와 퀵에스크로 프로그램은 모두 사업자의 성장 데이터와 실제 의견을 반영해 설계한 것”이라며 “소상공인과 함께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다만 네이버는 이달 말까지 마무리하기로 했던 모바일 첫 화면 개편의 마무리 시점을 다음달로 미뤘다. 최종 방안이 확정되면 별도의 발표 일정을 잡는다는 계획이다. 한 대표는 “모바일 첫 화면에서 실시간 급상승 검색어 노출을 없애고 뉴스 서비스를 두 번째 페이지로 배치하는 것 외에는 수십 가지 방안을 두고 내부에서 치열하게 토론하고 있다”면서 “어쨌든 많은 부분이 비워져서 나가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광주=지민구기자 mingu@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