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증권  >  증권기획

KB자산운용 'KB 액티브인베스터펀드'

[에셋플러스 베스트컬렉션]
저평가 성장주 발굴...주식 편입 비중 탄력 조정

KB자산운용 'KB 액티브인베스터펀드'

KB액티브인베스터펀드는 자산배분펀드로 시장 상황에 따라 지수선물, ETF, 유동성 자산 등을 활용한 주식 편입 비중 조정을 통해 적극적인 자산배분을 시행한다.

저평가 성장주 발굴을 통해 포트폴리오를 구성하고 KB자산운용 고유의 내부지수추정 모델 및 운용본부 회의를 통해 주식 편입 비중을 0%에서 100%까지 탄력적으로 조정한다. 또한 추가 수익을 위해 펀드순자산의 20% 이내에서 고평가된 종목을 차입매도하여 주식 포트폴리오를 추가 매수한다.

실제로 최초 설정시 75%였던 주식 편입 비중은 2,000 포인트가 붕괴된 연초 95% 이상 높아졌다가 2,150포인트 내외인 현재 50%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이러한 적극적인 자산배분 전략에 힘입어 설정 이후 코스피 지수가 7.22% 하락하는 가운데 0.29%의 수익률을 기록하며 손실을 피했고, 연초이후 수익률 역시 8.5%로 자산배분펀드 평균 2.5%와 코스피상승률 6.11%를 앞선다. 포트폴리오를 살펴보면 지난해 2월 기준 삼성전자(21.2%)와 삼성물산(5.0%), SK(3.4%), 롯데정보통신(4.2%), 삼성중공업(3.5%) 등을 보유중이며 업종별로는 IT(34.6%), 경기소비재(18%), 산업재(16.8%), 소재(10.4%) 등에 주로 투자하고 있다. /양사록기자 sarok@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