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경제·마켓

日, 내일부터 10일 연휴 ‘쭉쉰다’

새 일왕 즉위날 등 임시공휴일
‘골든위크’에 금융시장 우려도

日, 내일부터 10일 연휴 ‘쭉쉰다’
현 일왕을 환영하는 일본 국민들 /AP연합뉴스

일본이 토요일인 27일부터 유례가 없는 10일 간의 연휴에 들어간다.

일본에서는 매년 쇼와 일왕 생일인 29일부터 5월 초에 헌법기념일(5월3일), 녹색의 날(5월4일), 어린이날(5월5일)이 몰려있다. 이 때문에 주말이 겹치면 통상 1주일 정도의 연휴가 생긴다.

올해는 나루히토 왕세자의 일왕 즉위가 겹쳤다. 일본 정부가 즉위날인 5월1일을 임시공휴일로 지정하고 그 전날과 다음날도 휴일로 하기로 했다. 여기에 5월6일이 대체 휴일로 추가됐다. 이달 27일부터 다음달 6일까지 총 10일 간 쉬게 되는 것이다. 일본 최대 여행사인 JTB가 최근 올해 골든위크 기간의 국내외 여행자 수를 추산한 결과 누계 기준으로 지난해보다 1.2% 증가한 2,467만명에 달할 것으로 예상됐다.

다만 사상 초유의 연휴에 금융시장에서는 우려의 목소리가 나온다. 긴 연휴 끝에 장이 열리면 환율과 주가가 한번에 요동칠 수 있기 때문이다.
/김영필기자 susop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