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국제  >  정치·사회

“한국 정부, 6월 G20서 한일정상회담 타진”

日 교도 보도

“한국 정부, 6월 G20서 한일정상회담 타진”
문재인 대통령 /연합뉴스

“한국 정부, 6월 G20서 한일정상회담 타진”
아베 신조 일본 총리 /EPA연합뉴스

오는 6월 오사카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에 맞춰 한국 정부가 한일 정상회담 개최를 일본 정부에 타진했다고 일본 교도통신이 26일 보도했다.

교도통신은 이날 일본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이같이 보도하고 한국 측이 ‘관계 개선의 계기가 될 것’이라며 회담에 의의를 뒀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일본 측은 답변을 유보했다. 교도통신은 일본 정부는 징용소송 문제 등을 둘러싸고 의견 접근이 이뤄지지 않았다며 부정적인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고 전했다.

통신은 일본 정부 관계자를 인용해 “지난 23일 한일 외교부 국장급 협의에서 김용길 한국 외교부 동북아국장이 G20 때 정상회담 개최를 제안했다”며 이에 대해 일본 측은 소극적 자세를 보였다고 보도했다.

통신은 “한국이 정상회담 개최를 요구하는 배경에는 한국 경제의 위축으로 조기에 한일 관계를 정상화해야 한다는 경제계의 의향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해석했다.

한편 통신은 김용길 국장이 상황 타개를 위해 아키바 다케오 외무 사무차관의 방한을 제안한 것에 대해 일본 측은 사실상 거부했다고 보도했다.

문재인 대통령과 아베 신조 일본 총리는 지난해 9월 미국 뉴욕에서 회담한 바 있다.
/김창영기자 kcy@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