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청와대

조국, "日과의 경제전쟁...지금은 '애국'이냐 '이적'이냐가 중요"

  • 양지윤 기자
  • 2019-07-19 10:06:54
  • 청와대
조국, '日과의 경제전쟁...지금은 '애국'이냐 '이적'이냐가 중요'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 페이스북 캡쳐

조국 청와대 민정수석이 18일 일본의 수출규제 조치와 관련해 “대한민국의 의사와 무관하게 ‘경제전쟁’이 발발했다”며 “이러한 상황에서 중요한 것은 진보냐 보수냐, 좌냐 우냐가 아니라 애국이냐 이적이냐이다”라고 말했다.

조 수석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문재인 대통령은 이 ‘경제전쟁’의 최고통수권자로 혼신의 힘을 다하고 있다”며 “전쟁 속에서도 협상은 진행되기 마련이고 또한 그러해야 하며 가능하면 빠른 시간 종전해야 한다”고 썼다.

조 수석은 또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이 지난 17일 기자간담회에서 ‘일본의 수출 규제에 대해 입장차가 있을 수 있지만 지금은 최선을 다해 대통령을 도와야 할 때’라는 취지로 언급했다는 내용의 기사 링크를 공유하며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님, 존경한다”고 적었다.
/양지윤기자 yang@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