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굿모닝 FM' DJ 김제동 전격 하차에…"언제나 힘이 돼" 청취자 아쉬움 '쇄도'

  • 김경훈 기자
  • 2019-09-23 08:58:20
  • TV·방송

김제동, 하차, 굿모닝FM, 출근길, 청취자

'굿모닝 FM' DJ 김제동 전격 하차에…'언제나 힘이 돼' 청취자 아쉬움 '쇄도'
방송인 김제동/서경스타DB

방송인 김제동이 ‘굿모닝 FM’ DJ 자리에서 전격 하차한다는 소식에 네티즌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23일 전파를 탄 MBC FM4U ‘굿모닝 FM 김제동입니다’(이하 ‘굿모닝 FM’)에서는 DJ 김제동이 자신의 하차 소식을 전했다. 이에 김제동의 하차를 아쉬워하는 청취자들의 전화 및 문자가 쇄도했다. 한 청취자는 김제동과의 통화에서 “동디와의 마지막이라고 하니, 출근길에 언제나 힘이 되었다는 이야기 전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지금까지 이 프로그램을 맡아왔던 김제동은 이번 MBC 가을 개편을 맞아 ‘굿모닝 FM’에서 물러난다.

김제동은 이석훈에 이어 지난해 4월부터 ‘굿모닝 FM’을 진행했다. 1년5개월동안 아침 출근길을 지키는 대표 방송의 주인 역할을 잘 해왔다는 평가가 나온다.

한편 ‘굿모닝 FM’은 방송인 김성주가 1대 DJ를 맡았다. 이어 지석진, 서현진, 오상진, 전현주, 노홍철 등이 DJ 자리를 거쳐갔다.

김제동의 하차로 ‘굿모닝 FM’은 방송인 최욱이 DJ를 이어간다. /김경훈기자 styxx@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