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팝업창 닫기
이메일보내기

"가나 응원해서 죄송합니다"…악플 테러에 고개 숙인 '가나쌍둥이'

유튜브 '가쌍 GH Twins' 갈무리




가나 출신 인기 유튜버 ‘가나쌍둥이’가 2022 카타르 월드컵 가나전 경기 결과로 비난이 이어지자 고개 숙여 사과하는 일이 벌어졌다.

지난달 30일 가나쌍둥이는 자신의 유튜브 채널에 ‘대한민국 vs 가나전 한국에 3년 살았던 가나 사람들의 찐 반응’이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가나전 이후 쌍둥이의 반응을 담은 이 영상 도입부에서 동생인 이삭은 “어제 가나랑 대한민국 경기 잘 봤다”면서 “솔직히 가나 열심히 응원하고 있었고 가나 이겼을 때 너무 설렜고 행복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눈치 보면서 대한민국 응원하는 척했으면 여러분들 속이는 것 같아서 그렇게 하고 싶지 않다”면서 “저는 대한민국을 당연히 응원하고 있지만, 경기에서는 가나 사람으로서 제 피가 허락해 주지 않았다. 대한민국 선수들이 엄청 잘했다고 생각했고 솔직히 가나 이길까 봐 너무 불안했다”고 털어놓았다.

이삭은 “제가 가나 응원해서 저한테 실망하시는 팬들이 있다면 정말로 죄송하다”고 사과하면서 “경기는 경기다. 이기는 사람이 있으면 지는 사람도 있다”고 했다.

지난달 28일 카타르 알 라이얀의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카타르 월드컵 H조 2차전 가나와의 경기에서 한국은 2-3으로 패배했다. 치열했던 경기 이후 일부 누리꾼들이 한국의 패배 소식을 듣고 가나쌍둥이의 영상에 인종차별적인 발언을 남기거나 ‘구독을 취소하겠다’는 댓글을 달아 논란이 됐다.

온라인 상에서는 가나쌍둥이가 이날 올린 사과 영상에 “가나 사람이 가나를 응원하는 것은 당연하다”, “한국이 진 건 아쉽지만 가나도 잘 싸웠다. 축하드린다”, “악플에 상처받지 않았으면 좋겠다”며 격려하는 반응이 줄을 이었다.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손동영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손동영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어썸머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