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문화 · 스포츠  >  

‘살림하는 남자들’ 일라이, 19금 멘트 “민수 동생이 생길 기회”

  • 김상민 기자
  • 2017-01-17 11:43:25
‘살림하는 남자들’ 일라이, 19금 멘트 “민수 동생이 생길 기회”
‘살림하는 남자들’ 일라이, 19금 멘트 “민수 동생이 생길 기회”

‘살림하는 남자들’에서 유부돌 일라이가 거침없는 19금 멘트로 살림남들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오늘 17일(화) 방송되는 개성 넘치는 스타 살림남들의 살림 배틀 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연출 조현아 이민정, 이하 ‘살림남’)에서는 김승우-김정태-봉태규-문세윤-김일중과 유키스 일라이가 출연해 진정한 살림의 고수를 가릴 예정이다. 이 가운데 ‘살림남’을 통해 사랑꾼 면모를 과시한 일라이가 이번 방송에서는 자타공인 ‘응큼돌’로 등극했다고 전해져 궁금증을 선사했다.



이날 일라이는 아들 민수의 독립심을 키워줄 명목으로 민수방 꾸미기를 시작했다. 그런 가운데 일라이가 필터링 없는 19금 멘트를 쏟아내며 살림남들을 깜짝 놀라게 만들었다. 일라이가 아내에게 “우리도 우리 공간이 필요하다”며 감춰왔던 응큼한 속마음을 내비쳤다. 급기야 일라이는 “민수 동생이 생길 기회”라며 파격적인 제안까지 해내 살림남은 물론 아내까지 당황하게 만들었다. 나아가 이날 일라이는 카메라를 의식하지 않은 채 화끈한 부부 토크를 거침없이 이어 나갔고, 이에 제작진이 자체 수위를 검열해야 했을 정도였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날 일라이는 침대까지 번쩍 들어올리는 괴력을 발휘하며 민수방 만들기에 열중했다. 그는 잡동사니로 가득 차있던 게스트 룸의 짐을 척척 들어내며 남다른 스태미너를 자랑해 살림남들의 부러움을 한 몸에 받았다는 전언. 이에 아이돌의 신비주의를 내려놓고 자타공인 ‘응큼돌’에 등극한 일라이의 활약에 기대감이 상승하고 있다.

[출처=KBS 2TV ‘살림하는 남자들’ 제공]

/김상민기자 ksm3835@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