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가요

[현장] ‘SM 콘서트’ 동방신기 유노윤호 “홀로 무대 걱정…최강창민에 연락”

  • 양지연 기자
  • 2017-07-08 21:51:25
  • 가요
동방신기 유노윤호가 제대 후 첫 무대에 임하는 소감을 밝혔다.

‘SM타운 라이브 월드투어 6 in 서울’이 8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 월드컵경기장에서 열렸다. 이날 SM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인 강타, 보아, 동방신기 유노윤호, 소녀시대, 슈퍼주니어, 샤이니, 엑소, 레드벨벳, NCT 등이 무대를 꾸몄다.

[현장] ‘SM 콘서트’ 동방신기 유노윤호 “홀로 무대 걱정…최강창민에 연락”
/사진=SM엔터테인먼트
이날 유노윤호는 신곡 ‘드롭(Drop)’을 공개했다. 지난 4월 전역한 이후 처음으로 선보이는 무대인만큼 팬들의 반응은 뜨거웠다. 유노윤호는 “떨린다. 이렇게 큰 무대는 오랜만이라 긴장도 많이 됐다”며 말문을 열었다.

이어 “많은 후배님, 선배님들과 엄청난 공연을 하게 됐다. 동방신기 멤버로서는 저 혼자 무대에 오르기 때문에 걱정을 많이 했다”며 “(최강)창민이와 연락을 했다. 형의 느낌을 다 보여주면 좋겠다고 해서 보여드리고자 했다”고 준비 과정을 전했다.

더불어 “첫 무대인 만큼 (열심히) 하다가 바지가 찢어졌다”며 의상을 갈아입고 온 후 “엄청난 공연이 준비돼있는 만큼 마지막까지 힘차게 즐겨주시길 바란다”고 멘트를 마무리 했다.

한편 ‘SM타운 라이브 월드투어 6’는 서울을 시작으로 오는 15~16일 일본 오사카 쿄세라돔, 27~28일 도쿄 도쿄돔 등 세계 주요 도시에서 투어를 이어갈 예정이다.

/서경스타 양지연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D

시선집중

ad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