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서경스타  >  TV·방송

'나 혼자 산다' 기안84·김충재, 기안하우스 리모델링..의기투합 현장 공개

  • 김주원 기자
  • 2019-05-24 18:08:35
  • TV·방송
기안84와 김충재가 기안하우스와 결전의 시간을 갖는다.

'나 혼자 산다' 기안84·김충재, 기안하우스 리모델링..의기투합 현장 공개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오늘(24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기획 김구산 / 연출 황지영, 이민희)에서는 80년대 감성의 기안하우스를 탈바꿈하기 위해 기안84와 김충재가 뭉쳐 시청자들의 관심을 모은다.

이날 기안하우스에서는 일하는 모습조차 아름다운 김충재가 능숙한 리모델링 실력을 뽐낸다. 여기에 하나부터 열까지 실수를 연발하는 기안84의 허당미가 더해져 안방극장에 웃음 폭탄을 터트릴 예정이다.

특히 짐 정리 도중 13년 된 패딩부터 케케묵은 옷들까지, 놀라운 양의 잡동사니들은 흡사 분리수거 현장을 떠올리게 해 보는 이들을 경악게 했다는 후문. 그곳에서 또 어떤 기상천외한 잡동사니로 시청자들을 놀라게 할지 벌써부터 기대된다.

그런가 하면 본격적인 리모델링 작업에 들어간 두 사람은 김충재의 진두지휘 아래 셀프 페인팅과 실내 인테리어에 도전했다. 사뭇 진지한 모습으로 프로페셔널함과 미(美)에 대한 열정을 불태우며 자타공인 미대 오빠의 매력을 보여준다고.

세월의 흔적이 곳곳에서 묻어나는 30년 묵은 올드 하우스가 두 예술가 손에서 어떻게 변할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기안84와 김충재의 손에 환골탈태할 기안의 감성 하우스는 오늘(24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주원기자 sestar@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