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사회  >  전국

경기도 “ASF 차단 야생멧돼지 총기 포획 중”…24개 시군 내 입산 자제

  • 윤종열 기자
  • 2019-10-16 15:24:03
  • 전국
경기도는 16일 최근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 방지를 위해 야생멧돼지 총기사용 포획이 가능해짐에 따라 산행 시 안전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는 최근 도내 24개 시군 내 산지에서 멧돼지 총기포획이 가능해짐에 따라 총기나 사냥개로 인한 인명피해가 우려된데 따른 안전조치다.

현재 총기포획이 시행되는 24개 시군은 수원, 성남, 용인, 부천, 안산, 남양주, 안양, 화성, 평택, 의정부, 시흥, 광명, 광주, 군포, 오산, 이천, 안성, 구리, 가평, 의왕, 과천, 하남, 여주, 양평 등이다.

이에 따라 해당 지역 내 입산을 자제해야 하고, 불가피하게 입산할 경우에는 지정된 등산로를 벗어나선 안 된다고 도 관계자는 설명했다.

또 도토리나 밤, 잣, 버섯, 산약초 등 멧돼지의 먹이가 될 수 있는 임산물에 대한 불법 채취도 절대 하지 말아야 한다. 불법 채취로 인해 먹이가 부족하면 야생 멧돼지가 민가나 축산농가로 내려와 ASF가 확산할 수 있고, 지역주민들의 안전에도 위협이 될 수 있기 때문이다.

특히 산림 내 임산물을 산주 동의 없이 불법으로 굴·채취하다 적발되면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질 수 있다.
/윤종열기자 yjyun@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