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경제 · 금융  >  정책·세금

산단공, 유망 중소기업 매년 50곳 키운다

5년간 200곳 지원…생산·고용효과 큰 기업 우선 선발

  • 양종곤 기자
  • 2019-11-08 15:24:43
  • 정책·세금
산단공, 유망 중소기업 매년 50곳 키운다
황규연 산단공 이사장이 8일 서울 LW컨벤션에서 산업단지 성장유망기업 지정 및 육성 보고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 사진제공=산단공

산업단지 내 유망 중소기업을 매년 50곳씩 육성하는 정부사업이 시작된다.

한국산업단지공단은 8일 서울 LW컨벤션에서 산업단지 성장유망기업 지정 및 육성 보고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산단공은 앞으로 매년 50개사를 성장 유망 중소기업으로 선정해 5년간 총 200곳을 발굴할 계획이다. 선정 기업은 2년 동안 기업성장지원단을 통해 다양한 지원을 받는다. 이 사업은 올해 6월 정부가 발표한 ‘제조업 르네상스 비전 및 전략’ 일환으로 추진된다.

산단공은 산업단지 내 산업을 선도하고 생산·고용의 큰 파급효과를 일으킬 수 있는 기업을 우선적으로 선발한다. 글로벌 선도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추가지원방안도 마련할 방침이다. 황규연 산단공 이사장은 “르네상스 전략에 이번 성장유망기업 육성사업이 중요한 단초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양종곤기자 ggm11@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