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검색

이메일보내기

산업기업
인공지능 래퍼 나왔다···AI래퍼 DVZY "DOK2 비켜"

AI 음성 스타트업 네오사피엔스 AI래퍼 티저 발표

DVZY·DU5T 데뷔…엔터테인먼트 시장 AI 도입 속도낼까

데이지(DVZY)의 인공지능 래퍼 티저 영상. /사진제공=네오사피엔스




인간만큼 자유자재로 랩을 구사하는 인공지능(AI) 래퍼가 나왔다. 엔터테인먼트 시장을 중심으로 인공지능 기술이 빠르게 도입될 전망이다.

17일 인공지능 음성 기술 스타트업 네오사피엔스는 인공지능 래퍼 ‘데이지(DVZY)’와 ‘더스트(DU5T)’ 신곡 티저를 발표했다. 데이지의 데뷔 티저는 연인 사이의 갈등을 소재의 랩이다. 더스트의 데뷔 티저에는 자신의 인생을 하나의 섬에 비유하는 내용을 담았다.

이들 인공지능 래퍼는 스스로 말하고 랩을 하는 인공지능 래퍼다. 인공지능 기반 더빙 기술을 보유한 네오사피엔스는 꾸준한 기술 개발로 일반 대화뿐 아니라 리듬감까지 가미한 인공지능 랩 기술을 개발 완료했다.



이용자가 네오사피엔스의 인공지능 음성 플랫폼 타입캐스트에 접속해 데이지와 더스트의 캐릭터를 선택하고 가사를 입력하면 바로 랩을 제작할 수 있다. 가사에 리듬을 넣고 높낮이를 조절도 가능하다.

이 같은 인공지능 기반 음성기술은 먼저 엔터테인먼트 시장을 중심으로 확산되고 있다. 실제 하이브와 네오사피엔스는 최근 방탄소년단(BTS)의 한국어 교육 콘텐츠에 인공지능 음성을 적용해 ‘BTS가 읽어주는 한국어교재’ 콘텐츠도 제작했다. SM엔터테인먼트의 신인 그룹 ‘에스파’도 인공지능도 가상세계 콘셉트를 기반으로 데뷔했다.

네오사피엔스 관계자는 “인공지능 성우들이 아나운서, 강사, 가수 등 인공 인간의 다양한 역할을 소화할 수 있도록 기술을 고도화 하고 이들이 활약할 수 있는 플랫폼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호현 기자 greenlight@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소 : 서울특별시 종로구 율곡로 6 트윈트리타워 B동 14~16층 대표전화 : 02) 724-8600
상호 : 서울경제신문사업자번호 : 208-81-10310대표자 : 이종환등록번호 : 서울 가 00224등록일자 : 1988.05.13발행 ·편집인 : 이종환
인터넷신문 등록번호 : 서울 아04065 등록일자 : 2016.04.26발행일자 : 2016.04.01
서울경제의 모든 콘텐트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은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Sedaily, All right reserved

서울경제를 팔로우하세요!

서울경제신문

텔레그램 뉴스채널

서울경제 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