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정치  >  정치일반

국세청 '세금 안내문'도 카톡으로 받는다

국세청, 모바일 안내문 도입

  • 서정명 기자
  • 2019-12-10 17:33:52
  • 정치일반
앞으로는 이사 등으로 세금 관련 우편 안내문을 놓쳐 가산세 등을 무는 억울한 사례가 크게 줄어들 전망이다.

국세청은 10일부터 각종 국세 신고·신청 안내문을 카카오톡·문자메시지 형태로 발송한다고 밝혔다.

모바일 안내문은 공인전자문서 유통 사업자로 허가받은 카카오페이, 이동통신사업자를 통해 납세자 본인 명의 휴대전화번호로 전달된다. 카카오페이 가입자는 카카오톡 채팅 글, 미가입자는 문자 메시지를 받게 된다.

안내문을 받은 납세자는 휴대전화 인증 등 간단한 본인인증 절차를 거쳐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다만 2G폰, SK텔레콤 알뜰폰, 2대 이상의 같은 명의 휴대전화 등 모바일 안내문 수신이 불가능한 납세자에게는 기존 방식대로 우편 안내문이 발송된다.

첫 모바일 국세 안내문은 양도소득세 예정신고 안내문 약 5만건으로, 10∼12일 전달될 예정이다.

국세청 관계자는 “거주지 주소가 일정하지 않아 우편물 수령이 어려운 납세자도 모바일로 세금 관련 안내문을 제때 받고 불이익을 피할 수 있다”며 “종이 우편 안내문 발송 비용도 절감될 것”이라고 말했다./세종= 나윤석기자 nagija@sedaily.com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