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HOME  >  오피니언  >  기획·연재

[신조어 사전] 와르르맨션

멘탈이 무너진다는 뜻...낙담·절망 표현

  • 박현욱 기자
  • 2020-02-23 17:21:32
  • 기획·연재
‘멘탈(정신력)이 와르르 무너진다’는 뜻의 신조어다. 주로 낙담·절망·혼돈을 표현하는 말로 쓰인다.

일본 유명 애니메이션에서 주인공의 주거상황을 묘사하는 말이었는데 우리말로 ‘와르르 맨션’으로 번역되면서 인기를 끌었다. 젊은 층이 주로 인터넷이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에 ‘억장 와르르맨션’ , ‘멘탈 와르르맨션’ 등으로 표현한다.

‘억장이 무너진다’는 말은 요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국내 확진자가 600명을 훌쩍 넘기는 상황에서 어울릴 법하다. 감염 확산세가 주춤한 사이에 피어난 안도감은 이내 실망과 공포로 변했다. 획기적 대책을 기대하기도 어렵기 때문에 ‘와르르맨션’ 멘탈을 회복하기 쉽지 않다. 그러나 와르르맨션을 극복하는 날 코로나도 무너져 그 끝에 다다를 것이다.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XC
이 기사를 공유하세요.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