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종목 시세보기

서울경제

이메일 보내기

보내는 사람

수신 메일 주소

※ 여러명에게 보낼 경우 ‘,’로 구분하세요

메일 제목

전송 취소

메일이 정상적으로 발송되었습니다
이용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닫기

부동산정책·제도
호반, 코로나19로 경영난 겪는 협력사에 20억원 긴급 지원




호반그룹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협력사들에게 20억원을 긴급 지원한다.

호반그룹은 26일 서울 서초구 호반파크 2관에서 200여개 협력사에게 긴급 경영안전 자금 20억원 지원을 약속하는 행사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는 심용길 현호건설 대표가 협력사 대표로 참가했다. 경영안정 지원금은 대구·경북의 협력사를 우선 선정해 각 2,000만원을 지원하고, 공사 진행 현장의 협력사들에게 각 1,000만원씩 전달한다. 경영안정 지원금은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에서 상생협력기금을 활용해 오는 4월 초에 지급할 예정이다.



김상열 호반그룹 회장은 친서를 통해 “어떤 위기가 오더라도 서로를 믿고 의지하면서 어려운 시기를 이겨낸다면 반드시 새로운 기회가 올 것”이라며 “어려운 시기에 조금이나마 경영 안정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마음을 담아 경영안정 지원금을 전달한다”고 말했다./양지윤기자 yang@sedaily.com
< 저작권자 ⓒ 서울경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주요 뉴스
2020.05.29 15:44:06시 기준